한국의 재난 방송 담당

한국의 가장 큰 라디오 및 TV 네트워크인 KBS(Korean Broadcasting System)는 한국 정부에서 재난 방송을 제공하는 방송국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이를 위해 3x2 구성의 Barco OverView OVL-715 비디오 월을 사용하여 혁신적인 뉴스 방송국 개념이 구축되었습니다.

1927년 설립된 이래로 KBS는 한국 방송 발전에서 선두주자였습니다. 이 공영 서비스 방송국은 최초의 라디오 및 최초의 TV 방송과 같은 몇 가지 기술적인 핵심 터닝 포인트에 앞장섰습니다. 2001년에 KBS는 HD 프로그램을 방송하는 최초의 네트워크였습니다.

명확하고 믿을 수 있는 개요

2014년에 KBS는 재난 상황을 방송하는 데만 사용되는 방송국 설비인 EOC 뉴스 스튜디오를 설치하면서 방송국 역사에 커다란 한 획을 긋게 되었습니다. 태풍, 홍수, 지진 또는 기타 재해가 발생하는 경우 이 방송국에서 위기 상황에 대한 방송을 계속 진행하게 됩니다.

기본적으로 이러한 유형의 방송에는 아주 안정적인 시스템이 필요합니다. 또한 비디오 원본의 잦은 품질 저하 문제를 방지하기 위해 시스템의 영상 품질 요구 수준이 굉장히 높습니다. 이러한 두 가지 요소는 KBS가 높은 이중화 레벨, 작동 신뢰성, 흠 잡을 데 없고 깔끔하고 선명한 영상을 제공하는 Barco의 Overview OVL-715 3x2 비디오 월을 선택할 때 고려한 측면입니다.